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왕이 "중국, 코로나19에도 미중 무역합의 이행" 자신

최종수정 2020.02.15 15:18 기사입력 2020.02.15 15:1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왕이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불구하고 미중 무역 협상 1단계 합의를 이행할 수 있다고 전날 외신과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15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왕이 국무위원은 전날 외신과의 회견에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미중 무역 1단계 합의 이행의 애로점에 대해 "중국은 약속을 지키는 국가로 우리가 동의한 사안에 대해서 반드시 약속대로 할 것"이라고 밝혔다.


왕이 국무위원은 또 "미중 1단계 무역 합의는 평등과 상호 존중을 바탕으로 만들어졌고 중국은 미국과 함께 노력해서 합의 실행을 잘하길 희망한다"고 했다.


이어 "중국은 자신이 한 약속을 이행할 것이며 미국 또한 1단계 합의에서 중국에 했던 약속을 잘 지켜야 한다"고 덧붙였다.


왕이 국무위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중국의 노력에 대해서도 자신감을 나타냈다.

왕이 국무위원은 가장 피해가 심각한 후베이성 지역을 제외한 나머지 중국의 신규 확진자가 11일째 감소한 것을 언급하면서 코로나19 확신 방지를 위한 중국의 노력에 대해 자신감을 나타냈다.


그는 "중국은 인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했을 뿐만 아니라 전 세계 공중위생 안전에도 기여하는 등 희생을 했다"면서 미국을 겨냥해 일부 국가들은 과잉 반응을 보여 불필요한 공포심을 유발했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