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2019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성료

최종수정 2019.12.15 10:52 기사입력 2019.12.15 10:52

댓글쓰기

지난 6월 서울송파초등학교 어린이들이 맞춤형 교통안전 교육을 받고 있는 모습(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지난 6월 서울송파초등학교 어린이들이 맞춤형 교통안전 교육을 받고 있는 모습(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사단법인 한국생활안전연합,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진행하는 ‘2019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이 지난 13일 성료됐다고 15일 밝혔다.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은 한국타이어가 핵심 비즈니스 특성인 ‘이동성(Mobility)’과 연관된 사회적 가치 실현에 기여하고자 2013년 시작한 사회공헌사업이다. 교통안전 관련 인식과 행동, 환경을 개선시키기 위한 다각도의 접근을 통해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올해 사업은 지난 6월부터 서울송파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서울·경기 지역 소재 4개 초등학교에서 진행됐다. 서울선사초등학교, 수원동신초등학교에서 지난 13일 진행된 교통안전교육과 함께 종료됐다.


주요 프로그램으로 어린이 교통안전 관련 홍보물을 제작해 배포하고 고학년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교통안전 교육을 실시했다. 또 운전자들의 보행자 보호를 유도할 수 있도록 빛을 반사하는 노란색 카드 형태로 제작된 가방 부착용 어린이 교통안전 용품도 제작해 배포했다.


'어린이 교통안전지도 제작' 프로그램도 마련됐다. 참가 어린이들은 교통안전지도자 동행 하에 학교 주변 통학로를 탐방하며 직접 위험 요소를 파악해 안전지도를 제작하고, 발견한 위험요소들을 친구들과 공유하는 등 안전한 통행 방법을 숙지했다.

교통안전지도자들은 주기적으로 스쿨존 내 교통안전 시설을 확인해 담당 관공서에 개선을 요청하기도 했다. 캠페인이 시작된 2013년 이후 교통안전지도 제작 과정에서 발견된 총 164건의 개선 필요 사항을 관공서로 전달했으며, 이 가운데 143건의 개선이 완료됐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