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의회, 서울시와 청년 정책 협력 현지 활동

최종수정 2019.08.15 09:43 기사입력 2019.08.15 09:43

댓글쓰기

전남도의회, 서울시와 청년 정책 협력 현지 활동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전남도의회 청년발전 특별위원회(위원장 김길용, 더불어민주당 광양 3)는 지난 12일부터 13일까지 서울시의회 청년특별위원회(위원장 이동현)와 간담회를 하고, 서울특별시 청년활동지원센터를 방문했다고 15일 밝혔다.


간담회에서는 전남도 유현호 인구 청년정책관과 서울특별시 김영경 청년 청장으로부터 전남과 서울의 청년 정책을 청취한 데 이어 지역 특성 및 청년 요구를 반영한 청년 정책 교류·협력사업 추진 등을 논의했다.


주요 내용으로는‘목포 괜찮아 마을’사례에 대한 평가를 비롯해 창업 청년 지원 확대(지역 산업생태계 정보 제공, 판로 연계 등), 귀농·귀촌 희망 청년 지원을 위한 ‘광역지자체간 소통창구’ 마련 등 다양한 정책 제안의 장이 마련됐다.


전남도의회 청년발전 특별위원회 위원들은 수도권과 비수도권 지역의 상생발전을 위한 ‘고향세’ 도입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서울특별시의회 차원의 협조를 당부했다.


김길용 위원장은 “앞으로 전라남도와 서울특별시가 실질적인 예산 편성을 통해 청년교류 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함으로써 어려운 시대를 사는 청년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더 많은 광역의회와의 정책연대를 추진해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청년기본법안’통과 촉구를 비롯한 제반 청년 정책에 대해 한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서울시의회 이동현 위원장은 “광역의회 청년특별위원회간 교류는 처음이기 때문에 뜻깊다”며 “이를 발판으로 상호 간의 지속적인 교류 확대를 통해 광역자치단체간 상생발전 방안을 창의적으로 모색하고, 궁극적으로는 국가정책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하자”며 간담회를 마무리했다.


서울시 청년활동지원센터와 청년 허브를 방문한 자리에서는 청년수당과 일자리 연계사업의 현황을 살펴보고, 다양한 청년 활동 공간을 둘러보며 전라남도 청년 정책에 반영이 가능한 부분을 검토했다.


한편, 전남도의회 청년발전 특별위원회는 김길용(위원장), 정옥님(부위원장), 우승희, 이현창, 이혁제, 박진권, 최선국, 김경자, 박문옥, 나광국 의원이 참여하고 있으며, 전남형 청년 정책 모델 발굴 및 대정부 제도개선 건의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ks76664@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