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석열 검찰총장 바른미래당 예방…손학규·오신환 ‘검찰 인사’ 지적

최종수정 2019.08.07 15:23 기사입력 2019.08.07 15:23

댓글쓰기

손학규 “검찰 인사 공정하게 해달라”
오신환 “내편 네편 가르지 말고 원칙 지켜달라”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이 7일 취임 인사차 바른미래당을 예방했다. 손학규 대표와 오신환 원내대표는 한목소리로 '검찰 인사'에 대해 지적했다.


손 대표는 이날 오후 윤 총장을 만나 “윤 총장에 대한 기대가 큰 만큼 우려도 커지는 듯하다”며 “최근 총장에 취임하고 이 정권의 협조하는 사람은 중용하고 정권 쪽에 대해 수사한 사람은 한직으로 좌천됐다는 얘기가 있다”고 꼬집었다.

손 대표는 “윤 총장이 강직함과 소신, 개혁적 의지 갖고 검찰 인사도 중립적으로 공정하게 해달라”고 밝혔다.


윤 총장은 “국회의 검찰에 대한 기대와 질타를 겸허히 받아들여서 검찰 업무를 해나가겠다”고 답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오 원내대표 “인사부분이 대통령이 임명권자이긴 하지만 검찰 내부 조직이 동요되지 않도록 공정하고 원칙적 기준 속에서 인사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 원내대표는 “내편 네편 가르지 말고 만인이 법 앞에 평등하듯, 검찰 인사도 원칙을 지켜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윤 총장은 “제가 취임사에서 검찰을 운영하는 지침으로 국민과 함께하는 검찰이라는 말씀드렸다”며 “국민의 대의기관인 국회의 말씀을 잘 경청하고 뜻을 받들어서 검찰 업무에 많이 반영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