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양천구, 주요 명소 스탬프투어하는 ‘양천 나들이’ 어플 구축

최종수정 2019.07.30 07:24 기사입력 2019.07.30 07:24

댓글쓰기

총 33곳 투어 가능.. 8월부터 서비스 시행

양천구, 주요 명소 스탬프투어하는 ‘양천 나들이’ 어플 구축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스마트폰을 활용해 지역 내 명소를 탐방할 수 있는 스탬프투어 어플리케이션 ‘양천 나들이’를 구축, 8월부터 서비스를 시행한다.


‘양천 나들이’는 양천구 둘레길 코스를 포함해 역사, 문화, 공원 등과 관련된 명소 총 33곳을 방문해 미션을 수행하면서 양천구 곳곳을 둘러보는 어플이다.


종이를 가지고 다니며 도장을 찍는 스탬프투어 방식보다 간단하고, 휴대하기도 편리하다.


또, 지금까지 관광지도나 안내책자에 담겨있던 양천구의 관광정보를 스마트폰으로 쉽고 재미있게 접할 수 있게 됐다.


이용을 원하는 구민은 스마트폰에서 ‘양천 나들이’ 어플리케이션을 검색해 설치하면 된다. 인증 방식은 두 가지로 나뉜다. 스마트폰에서 위치정보시스템을 켜고 원하는 장소를 선택한 후 길을 따라가 자동으로 인증 받는 방식과 해당 장소를 찾아가면 직원이 스마트폰에 전자스탬프를 찍어주는 방식이다.

갈산 대삼각본점, 나무마을 목공방, 용왕정 등 33곳의 관광명소를 모두 방문, 코스를 완주한 이용자는 ‘양천 나들이’ 어플 내 명예의 전당에도 오를 수 있다.


양천구 관계자는 “양천 나들이 어플을 통해서 양천구의 관광 명소를 널리 알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투어를 즐기며 기존에 알지 못했던 양천구 곳곳을 발견하는 재미를 느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방학을 맞아 스탬프투어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봉사점수도 받을 수 있다. 양천구자원봉사센터에서 추진 중인 이웃과 한마디 “안녕하세요” 캠페인과 연계해 진행한다.


투어 장소에서 지역주민과 함께 찍은 인증샷과 소감문을 제출하면 어플을 통해 봉사 시간을 신청할 수 있다.


부동산정보과(☎2620-3479)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