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성군, 고려시멘트 부지개발 구상 착수…벤치마킹 실시

최종수정 2019.07.21 10:20 기사입력 2019.07.21 10:16

댓글쓰기

장성군, 고려시멘트 부지개발 구상 착수…벤치마킹 실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백은하 기자] 전남 장성군(군수 유두석)은 고려시멘트 부지 개발모델 구상을 위한 벤치마킹을 지난 18일부터 이틀 동안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광명시 광명동굴과 군산시 디오션시티, 구례군 자연드림파크를 대상으로 한 이번 벤치마킹에는 관계 공무원과 ㈜고려시멘트 담당자, 군의원, 해당분야 교수 및 전문가, 인근 주민대표로 구성된 ‘고려시멘트 부지개발에 대한 기본구상 및 타당성조사 용역 자문위원회’ 위원 13명과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경기도 광명시의 광명동굴(가학산 근린공원)은 일제 강점기 시절 지어졌던 폐광을 시에서 매입해 다양한 체험·예술 활동이 가능한 복합 테마공간으로 탈바꿈 시킨 곳이다.


전북 군산시 디오션시티는 페이퍼 코리아의의 공장 부지를 2018년 도시계획시설 인가를 통해 공동주택과 상업시설로 개발, 현재 기반시설 공사 중이다.


또 전남 구례군의 자연드림파크는 생산과 체험, 관광산업 등이 어우러진 친환경 유기식품 클러스터로 2011년에 준공됐다.

앞서 장성군과 고려시멘트는 금년 2월 군청 상황실에서 ‘고려시멘트 부지개발 모델 기본구상 및 타당성 조사용역 공동수행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바 있다.


고려시멘트 부지 개발에 대한 사업성과 개발모델 구상에 대한 용역비용 2억 원을 장성군과 고려시멘트가 각각 1억 원씩 부담, 공동 수행하는 것이 주된 협약 내용이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타 시·군의 사례를 벤치마킹해 고려시멘트 부지의 개발 방향과 도입 시설에 관한 보다 실질적인 논의가 이뤄지는 계기가 됐다”면서 “장성군민 모두의 염원인 고려시멘트 부지 개발이 순조롭고,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자문위원회가 소중한 의견을 모아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장성군과 고려시멘트가 공동으로 수행 중인 조사용역은 지난 4월 시작해 내년 4월까지 1년 간 실시된다.




호남취재본부 백은하 기자 najubongsan@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