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국, 日 후지TV '문 대통령 탄핵 만이 해법' 보도에 "선 넘었다"

최종수정 2019.07.18 17:05 기사입력 2019.07.18 16: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진영 기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18일 일본 후지TV 논설위원이 일본 수출 규제와 관련해 한국이 내놓을 수 있는 카드가 문재인 대통령 탄핵이라고 주장한 것과 관련해 "선을 넘었다"고 비판했다.


조 수석은 이날 페이스북에 후지TV 논설위원의 주장을 보도한 기사를 링크하면서 이 같이 적었다.


조 수석이 링크한 기사에 따르면 일본 지상파 후지TV의 논설위원 히라이 후미오는 전날 유튜브에 공개된 영상을 통해 "한국 재계 인사로부터 '이제 문재인을 해임하는 수밖에 없다'는 얘기를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은 강제징용 판결을 번복할 수도 없고 레이더 조준을 인정할 수도 없고, 위안부 재단은 해산했다"며 "일본에 내놓을 것은 아무것도 없다. 있다면 문재인의 해임 정도일까?"라고 했다.




황진영 기자 you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