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는 어디에…"용인도 재선정 가능"

최종수정 2019.07.12 17:43 기사입력 2019.07.12 17:43

댓글쓰기

전국 지자체 대상 부지 공개 모집
자격요건부터 전자파 방출 수치까지 전 과정 투명히 공개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는 어디에…"용인도 재선정 가능"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네이버가 제2데이터센터 구축을 다시 한 번 추진한다. 이미 한 차례 무산됐던 용인도 가리지 않고 전 지방자치단체를 상대로 공개 부지 모집에 나섰다.


네이버는 별도 홈페이지를 열고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제2데이터센터 부지 제안 참가의향서를 오는 23일까지 받겠다고 12일 밝혔다. 네이버 관계자는 "한 차례 무산된 용인시도 배제하지 않고 모든 지자체의 참가의향서를 원점에서 검토할 것"이라며 "다만 공세동 부지는 이미 한차례 무산된만큼 다시 추진할 계획은 없다"고 했다.

앞서 네이버는 용인 기흥구 공세동에 약 13만2230㎡ 규모의 부지를 확보하고 2023년까지 데이터센터 구축을 추진한 바 있다. 하지만 인근 주민들이 데이터센터에서 방출되는 전자파 등을 이유로 극렬히 반대했다. 네이버가 인체에 무해하다는 연구결과를 제시했지만 주민들의 입장은 변하지 않아 끝내 무산된 바 있다.


◆면적 10만㎡ 이상…안정적 전력·상수도 공급도 필수=새 데이터센터 부지의 자격 요건은 방송통신시설 허용 부지이거나 오는 2020년1분기까지 방송통신시설 허용 부지로 변경이 가능한 곳이다. 20년 이상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전체 부지 면적이 10만제곱미터(㎡) 이상이며 지상층 연면적을 25만㎡ 이상 확보할 수 있어야 한다.


전력 공급 용량은 200메가볼트암페어(MVA) 이상이어야 한다. 한 번에 공급이 어려울 경우 2022년 상반기까지 80MVA이상 공급할 수 있고 이후 3년마다 60MVA씩 증설할 수 있어야 한다.

최소 2개 이상의 통신망을 구성할 수 있어야 하루 상수도 공급량 5100톤을 충족해야 한다. 한 번에 공급이 어려울 경우 역시 2022년 상반기까지 1700톤/일 이상 공급, 이후 3년마다 1700톤/일씩 늘릴 수 있어야 한다.


참가 의향서를 낸 지자체는 다음달 14일까지 최종제안서를 내야 한다. 네이버는 최종 제안서를 접수한 부지에 대해 내·외부 인사가 참여하는 심사와 현장 실사를 거쳐 오는 9월 최종 우선 협상자를 선정한다.


자격 요건은 방송통신시설 허용 부지나 2020년 1분기까지 방송통신시설 허용 부지로, 전체 면적이 10만㎡에 지상층 연면적 25만㎡ 이상이어야 한다.


◆'공세동 사태' 되풀이X…각종 조사결과 미리 공개=네이버는 오는 2022년까지 제2데이터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앞서 2013년 강원도 춘천에 지은 데이터센터 '각'을 지었지만 클라우드 사업 확장에 따라 추가로 데이터센터가 필요하게 됐다. 구글, 오라클 등 해외 클라우드 업체들도 속속 국내에 데이터센터를 새로 짓는 만큼 경쟁을 위해서라도 신규 데이터센터 확보는 필수라는 판단이다.


공세동 부지와 같은 사태를 미연에 막고자 사전에 전자파수치도 자세하게 공개했다. 지난해 12월 미래전파공학연구소가 데이터센터 각을 15개 영역으로 나눠 측정한 결과 평균 검출 전자파는 0.16밀리가우스(mG)였다. 이는 일반 전자레인지의 전자파 수치 19.79mG의 0.8%에 불과하다. 전자파 인체 보호 기준은 833mG다.


70m 거리의 주택가부터 데이터센터까지의 거리를 5개 구역으로 구분해 측정한 결과도 마찬가지였다. 전자파가 가장 많은 곳오 0.39mG에 그쳤다. 데이터센터와 가까운 구역에서 측정된 전자파는 0.04mG로 더 적었다.


네이버 관계자는 "두 번째 데이터센터 부지 선정을 시작으로 모든 과정을 투명하게 기록하고 미래 산업의 기반이 되는 공간의 기준을 공정하게 제시할 계획"이라며 "데이터센터는 5G, 로봇, 인공지능, 빅데이터의 활용과 같은 미래 첨단 산업의 기간산업으로 우리의 데이터 주권을 지켜나가겠다는 네이버의 약속"이라고 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