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래·로봇블록으로 의무교육 '코딩' 쉽게 배운다

최종수정 2019.07.03 12:05 기사입력 2019.07.03 12:05

댓글쓰기

소리보따리·큐브로이드, '랄라큐브' 판매 본격화

노래·로봇블록으로 의무교육 '코딩' 쉽게 배운다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노래와 애플리케이션, 로봇 블록을 통해 초·중학교 의무교육인 코딩의 개념을 익힐 수 있는 솔루션이 나왔다.


교육음원 콘텐츠 개발회사 소리보따리는 로봇 블록으로 유명한 큐브로이드와 '랄라큐브' 콘텐츠를 판매한다고 3일 밝혔다.


랄라큐브는 무료 앱에서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실행하면 블루투스 기능으로 로봇 블록이 구동되는 방식이다. 랄라큐브 키트에는 모두 111개의 블록이 사용설명서와 들어 있다. 111개 중 7개의 센서블록은 내부에 모듈이 설치돼 있어 앱의 지시어에 따라 360도 회전 등 특정한 기능을 한다. 나머지는 삼각 사각 바퀴 모양의 연결 블록이다. 기능 블록과 연결 블록을 활용해 자동차를 만들거나 움직이는 사물을 만들어 앱으로 제어할 수 있고 그림이나 문자를 표현할 수도 있다.


블록으로 사물을 만드는 사용설명서인 플레이맵도 제공된다. 이를 통해 24가지 모양의 블록을 조립할 수 있다. 이혜원 소리보따리 대표는 "컴퓨터를 지시하는 언어인 코딩 개념을 블록 놀이를 통해 깨우치게 하자는 취지로 개발했다"며 "학부모나 선생님 도움 없이 아이들 스스로 조립블록을 제어하는 법을 익힐 수 있다는 게 장점"이라고 말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