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이트진로, '미아방지 사전등록 캠페인' 등 지역 상생 활발

최종수정 2019.06.27 09:26 기사입력 2019.06.27 09:26

댓글쓰기

하이트진로는 경기남부지방경찰청과 협업해 아동 및 치매환자 실종예방 캠페인을 진행하기로 했다.

하이트진로는 경기남부지방경찰청과 협업해 아동 및 치매환자 실종예방 캠페인을 진행하기로 했다.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하이트진로는 지역 사회 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보조라벨을 활용한 캠페인 홍보는 물론 소주 판매금액의 일부를 기부하는 등 다양한 지역 상생 활동을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전국 각지의 지점 네트워크를 활용해 지역 사회 발전 및 상생 경영에 도움을 주는 것은 물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입장이다.


하이트진로 성남지점과 특판경기동부지점은 경기남부지방경찰청과 협업해 실종률 감소를 위한 '지문 사전등록제' 홍보를 지원하기로 했다. 26일부터 경기 성남, 용인, 하남, 광주, 이천, 여주시 등 6개 도시에 유통되기 시작했으며, 소주의 보조라벨를 통해 사전등록제를 알리고 영업사원들이 방문하는 업소에 스티커를 부착하며 캠페인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지문사전등록제는 2012년 실종률 감소를 위해 도입해 경찰 시스템에 18세 미만 아동, 지적장애인, 치매환자의 지문·사진 등 신상정보를 입력해 사건 발생시 대상자 조기발견에 기여하는 제도이다.


이를 위해 경기남부경찰청 관계자를 비롯해 하이트진로 정성조 성남지점장, 이정훈 특판경기동부지점장, 김정호 특판경기동부지점 파트장이 참석해 업무 협약식을 진행하고 하이트진로 성남지점과 특판경기동부지점에 감사장을 전달했다.

강릉지점은 지난 고성 산불 사고 당시 진화를 위해 고생한 관내 소방관들의 노후장비를 대체하기 위해 기부금을 조성했다.


지난 5월 중순부터 6월 말까지 약 한 달간 속초 시내 약 20개 업소와 함께 판매된 참이슬 1병당 200원씩 적립, 총 270만원 상당의 필요물품을 속초 소방서에 전달했다. 기부된 금액은 소방관들의 안전과 직결된 물품을 구매하는데 사용된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하이트진로와 함께하는 지역 사회에 도움이 되기 위해 작지만 꾸준한 지원 활동을 펼쳐왔다"며 "앞으로도 지역 경제와 상권 활성화를 위한 상생 경영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