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재용, 삼성물산 사옥서 간담회…그룹 직접 챙긴다

최종수정 2019.06.24 16:36 기사입력 2019.06.24 16:36

댓글쓰기

이재용, 삼성물산 사옥서 간담회…그룹 직접 챙긴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4일 강동구 상일동에 위치한 삼성물산 건설 부문 사옥을 찾아 경영진과 사업 현안 등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24일 재계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이날 서울 강동구 상일동에 위치한 삼성물산을 찾아 이영호 삼성물산 건설부문 사장, 최성안 삼성엔지니어링 사장 등으로부터 사업 현안을 보고받았다.

이 부회장은 ‘삼성물산 EPC 경쟁력 강화 TF’를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은 미래전략실 해체 후 △사업지원TF(삼성전자) △금융경쟁력강화TF(삼성생명) △EPC경쟁력강화TF(삼성물산) 등 3개 TF를 운영하고 있다.


EPC는 설계(Engineering), 조달(Procurement), 시공(Construction)의 약자다. 대형 건설 프로젝트를 따낸 건설사가 설계·조달·시공을 모두 전담하는 수주 사업을 뜻한다. 이 부회장은 회의를 마치고 구내식당에서 직원들과 식사를 했다.


이날 이 부회장의 삼성물산 방문과 관련해 ‘삼성 총수’로서 비(非)전자 계열사도 직접 챙기겠다는 의지를 시사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이에 앞서 이 부회장은 지난 1일, 13일 삼성전자 화성사업장에서 DS부문 경영진과 두 차례 회의를 가진데 이어 14일에는 수원사업장에서 IM부문 사장단과 경영전략회의를 가졌다. 17일에는 삼성전기 수원사업장을 찾아 전장용 MLCC(적층세라믹콘덴서)와 5G 이동통신 모듈 등 주요 신산업에 대한 투자·경쟁력 강화 방안을 점검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