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인도네시아 라이터공장 화재로 어린이 3명 포함 30명 사망

최종수정 2019.06.21 19:43 기사입력 2019.06.21 19: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인도네시아 라이터 공장에서 21일 오전 11시30분께(현지시간) 불이나 30명이 숨졌다. 사망자 중에는 어린이 3명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따.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북수마트라주 빈자이의 소규모 라이터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순식간에 번지면서 노동자들이 탈출할 기회도 없이 희생됐다.

화재 초기 '성냥공장'으로 알려졌으나 가스라이터를 생산하는 공장으로 전해졌다. 사망자는 어른 27명과 어린이 3명이다.


리아딜 루비스 북수마트라 재난대책본부장은 "화재 원인은 알 수 없지만 진화됐다"며 "희생자 중에는 어린이도 포함돼 있다. 직원이 데려온 아이일 수 있다"고 말했다.


마을 주민은 "(이슬람사원에) 금요일 기도를 하러 나가던 순간 큰 폭발 소리가 났다"고 말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