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홍석천 "이의정, 건강하게 돌아와서 고맙다"

최종수정 2019.05.29 15:12 기사입력 2019.05.29 15:12

댓글쓰기

가수 이의정과 배우 홍석천 / 사진=홍석천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이의정과 배우 홍석천 / 사진=홍석천 인스타그램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배우 홍석천이 뇌종양 수술 후 방송에 복귀한 가수 이의정을 격려했다.


홍석천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의정이 참 오랜만에 만나는 동생. 연락을 안하기 시작하면 이상하게도 먼저 연락하기 힘들어진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옛날 '남자셋 여자셋' 할 때 의정이가 날아가는 새도 떨어뜨릴 정도로 대세스타였는데도 막 방송에 데뷔한 나를 '오빠 편하게 맘대로 해도 되요. 제가 다 받아줄게요'라고 하더라"며 "나조차도 의정이의 착한 배려심 덕분에 편하게 연기를 할 수 있었다"고 이의정에 고마웠던 마음을 전했다.


그러면서 "아파서 병원에 입원했을 때 나를 거꾸로 위로하던 의정이 참 많이도 미안하고 건강하게 돌아와줘서 고맙다"며 이의정을 격려했다.


앞서 이의정은 28일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하며 방송에 복귀했다. 이날 그는 "처음 출연 섭외 소식을 들었을 때 내가 지금 '불청'을 하지 않으면 소중한 추억을 영원히 갖지 못할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며 "예전에는 인기와 연기에 매달렸지만 지금은 시간과 추억을 만들고 싶다"고 방송 출연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이의정은 1989년 MBC '뽀뽀뽀'로 데뷔해 1996년 MBC 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에 출연하며 대중에 이름을 알렸다. 그러나 2006년 뇌종양 진단을 받은 뒤 방송 활동을 중단하고 투병 생활을 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소유진과 스킨십 하나" 질문에 백종원 "나 몇년 됐지…" "소유진과 스킨십 하나" 질문에 백종원 "나 몇...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