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 대한통운 택배기사, 평균 월 578만원 번다

최종수정 2019.04.28 13:40 기사입력 2019.04.28 13:4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CJ대한통운의 택배기사가 버는 수입이 월평균 578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CJ대한통운이 지난해 자사 택배기사의 수입을 분석한 결과 평균 연소득이 6937만원, 월 578만원 꼴로 나타났다. 부가세와 종합소득세, 유류비, 통신비 등 각종 비용을 제한 순소득은 연 5200만원 안팎으로 추정된다.

연 1억원 이상의 소득을 얻는 고소득 택배기사는 지난해 총 559명(4.6%)이었다.


상위 22.5%의 연 소득은 8000만원 이상이었으며, 전체의 71.5%는 연 소득이 6000만원 이상이었다.


CJ대한통운은 "평균 소득보다 실제 체감소득에 가까운 중위소득은 연 6810만원 수준으로 상-하위 격차가 크지 않다"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