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빈집, '조사·매입중개' 민·관 협력…SH공사·공인중개사협회 MOU

최종수정 2019.03.28 16:15 기사입력 2019.03.28 16:15

댓글쓰기

빈집, '조사·매입중개' 민·관 협력…SH공사·공인중개사협회 MOU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한국공인중개사협회와 빈집조사, 빈집활용을 위한 거래 중개 등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SH공사는 서울 시내에 장기간 방치된 빈집을 청년 및 신혼부부 임대주택이나 커뮤니티시설로 활용하는 '빈집활용 도시재생 프로젝트'를 추진하기 위해 현재 서울시 전 지역을 대상으로 빈집 실태조사를 진행 중이다. 그러나 조사 시 빈집 소유자를 만나기 어려워 매매 의사 등 관련 정보를 수집하는데 어려움이 있어 지역 상황을 가장 잘 아는 지역 부동산 중개사무소의 도움을 받기 위해 이번 협약이 추진됐다.


SH공사는 빈집사업 추진에 필수적인 빈집 발생 원인이나 소유자 의사 확인 등 정보를 서울 시내 2만3000여 부동산 중개사무소를 회원사로 보유하고 있는 한국공인중개사협회로부터 파악할 수 있어 사업 추진에 속도를 낼 수 있고, 한국공인중개사협회는 주기적인 빈집 현황조사 및 정보지원과 함께 빈집 매매계약 체결을 중개할 수 있어 회원 중개사무소의 중개보수 수입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은 서울시 주거 문제를 책임지는 SH공사와 국내 최대 부동산 관련 법정단체 한국공인중개사협회가 서울시 빈집문제 해결이라는 공익 추구를 위해 민·관 공동협력 체계를 구축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