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이노베이션, 베트남 맹그로브 숲 복원 활동 나서

최종수정 2019.03.28 11:00 기사입력 2019.03.28 11:00

댓글쓰기

베트남 석유개발 사업 파트너사 PVEP와 공동 진행

현지에 맞는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으로 사회적가치 창출


▲27일 베트남 남부 짜빈성 롱칸지역에서 맹그로브 숲 복원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한 SK이노베이션 구성원, PVEP임직원, 베트남 짜빈성 대학교 학생 및 교수 등 자원봉사자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7일 베트남 남부 짜빈성 롱칸지역에서 맹그로브 숲 복원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한 SK이노베이션 구성원, PVEP임직원, 베트남 짜빈성 대학교 학생 및 교수 등 자원봉사자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SK이노베이션 은 베트남 석유개발 사업 파트너사인 석유·가스탐사개발공사(PVEP·PetroVietnam Exploration Production Corporation)와 맹그로브 숲 복원 자원봉사활동을 시행했다고 28일 밝혔다.


PVEP는 베트남 국영 석유가스그룹인 페트로베트남의 자회사로, 지난 1998년부터 베트남 15-1생산광구 공동사업참여를 비롯해 2개의 탐사 광구 프로젝트를 수행하면서 견고한 파트너십을 구축해왔다. 지난해 9월에는 SK이노베이션과 '맹그로브 숲 복원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봉사활동은 베트남 남부 짜빈성 롱칸지역에서 SK이노베이션 구성원, PVEP 임직원, 지역 대학생 및 교수 등 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롱칸 지역 5ha 규모 부지에 약 1000그루의 맹그로브 묘목을 심고, 인근 초등학교에 방문해 환경 보호 교육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지난해부터 글로벌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맹그로브 숲 복원 활동을 해오고 있는 SK이노베이션은 축구장 약 15개 규모인 11ha 부지에 맹그로브 묘목 약 3만5000그루를 심었다. 올해는 복원 규모를 확대해 22ha 부지에 약 7만그루를 심을 계획이다.


임수길 SK이노베이션 홍보실장은 "맹그로브 숲 복원사업은 베트남 국책사업으로, 이번에 SK이노베이션의 사업파트너인 PVEP가 동참해 의미를 더했다"며 "앞으로도 SK이노베이션은 현지에 맞는 글로벌 사회공헌을 통해 사회적 가치창출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맹그로브 숲 복원 활동은 SK이노베이션 구성원이 조성한 '1% 행복나눔 기금'으로 이뤄졌다. SK이노베이션 노사는 2017년 10월부터 매월 기본급의 1%를 기부해, 회사와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1% 행복나눔 기금을 조성해오고 있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