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중구, 신세계조선호텔과 함께 청년 창업 길잡이로 나서

최종수정 2019.03.28 07:40 기사입력 2019.03.28 07:40

댓글쓰기

만 19~39세 대상 '청년 외식업 창업 멘토링 프로그램' 개설...27일 오전 중구청에서 중구·신세계조선호텔 업무협약 체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울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신세계조선호텔(대표 이용호)과 손잡고 외식업 창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의 길잡이로 나선다.


구와 신세계조선호텔은 27일 오전 중구청에서 서양호 중구청장과 이용호 신세계조선호텔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청년 외식업 창업 멘토링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청년 외식업 창업 멘토링 프로그램'은 신세계조선호텔과 연계, 외식업에 종사하거나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에게 외식업 창업과 성공적 운영에 필요한 각종 노하우를 전수하는 과정이다.


이를 위해 호텔 임직원들의 재능기부가 뒷받침되며 상반기와 하반기에 각각 한 차례씩 진행될 예정이다.


협약에 따라 구에서는 만 19~39세의 청년들을 모집해 최종 참가 대상자 12명을 선정, 신세계조선호텔에서는 세부 교육 과정을 구성·운영하게 된다.

서울 중구, 신세계조선호텔과 함께 청년 창업 길잡이로 나서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참가자들은 국내 최정상급 호텔 셰프의 위생 관리 및 조리법, 고객응대·관리 스킬 등을 배우면서 외식업 창업에 필요한 기초를 다지게 된다.

'청년 외식업 창업 멘토링 프로그램'은 전통시장 내 청년상인 유치, 유명 맛집 멘토링 등 청년 창업지원 사업을 지속 추진해왔던 중구가 관련 분야로의 임직원 재능기부를 원하는 신세계조선호텔과 뜻을 공감하면서 성사됐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지자체와 기업이 힘을 모아 사회문제 해결에 앞장서는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업 등 민간 분야의 우수한 자원을 접목한 창업 프로그램을 마련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세계조선호텔 이용호 대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호텔기업으로서 호텔 수준의 위생관리나 조리법, 고객응대 교육 등 실질적인 노하우 전수를 통한 청년 창업 멘토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나가겠다"며 "향후에도 이런 가치를 지역사회와 공유할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