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은행, 우즈벡 국영은행과 업무협약…'송금 수수료 인하'

최종수정 2019.03.08 10:44 기사입력 2019.03.08 10: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KEB하나은행은 우즈베키스탄 국영은행인 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Uzbek Industrial and Construction Joint-Stock Commercial Ban)와 양국간 송금절차 간소화 및 무역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전날 맺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 체류 중인 우즈베키스탄 근로자들은 KEB하나은행을 이용할 경우 예전보다 간편하고 낮은 수수료로 급여를 고국에 송금할 수 있게 됐다. 우즈베키스탄과 거래하는 국내 수출상 역시 작년 12월 KEB하나은행이 가입한 아시아개발은행의 무역금융 보증 프로그램을 통해 우즈프롬스트로이뱅크가 발행한 신용장과 관련된 수출대금은 100% 회수를 보장받게 됐다.

하나은행, 우즈벡 국영은행과 업무협약…'송금 수수료 인하'


조종형 KEB하나은행 외환사업단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한민국과 우즈베키스탄 양국 간에 증가하고 있는 다양한 금융수요를 충족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에도 해외 현지은행들과 지속적인 협업 확대를 통해 외국인 손님들에 대한 금융편의와 각종 생활 서비스의 영역을 넓혀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2015년 우즈베키스탄 국영은행인 아사카은행과 업무협약을 맺는 등 우즈베키스탄과 관련된 각종 금융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