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집사부일체' 이상화 "눈을 살짝 집었다"…성형고백

최종수정 2019.02.11 07:02 기사입력 2019.02.11 07:02

댓글쓰기

'집사부일체'에 출연해 털털한 모습을 보인 스피드스케이팅선수 이상화/사진=SBS '집사부일체' 화면 캡처

'집사부일체'에 출연해 털털한 모습을 보인 스피드스케이팅선수 이상화/사진=SBS '집사부일체' 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가연 인턴기자]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상화가 예능 프로그램에서 털털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10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이상화가 사부로 등장해 멤버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날 등장에 앞서 홍진영은 사부에 대해 "굉장히 빡세고 공짜를 싫어한다. 타협이 없고 독종이다. 오늘 죽었다"고 소개했다.


강원도 인제 빙판 호수에서 영하 10도의 날씨에 덜덜 떨던 멤버들은 새 사부 이상화를 만났다.


양세형은 이상화의 등장에 "예뻐졌다"고 칭찬을 건넸다. 이에 이상화는 "눈을 살짝 집었다"며 "앞만 보는 운동이라 눈이 너무 처져서 하게 됐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멤버들은 "진심으로 아름답다. 아주 티나거나 그러진 않는다"고 답했다.


이어 이상화는 "능력이 되는 한에서는 링크에 서고 싶어서 은퇴는 아직"이라며 "무릎이 안 좋아 재활을 하면서 지내고 있었다"며 근황을 밝혔다.




김가연 인턴기자 katekim22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