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U+, 설 비상태세 돌입.. KTX 품질 안정화 완료

최종수정 2019.01.29 10:52 기사입력 2019.01.29 10:52

댓글쓰기

LGU+, 설 비상태세 돌입.. KTX 품질 안정화 완료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LG유플러스가 민족 최대 명절인 설 연휴를 앞두고 통신 비상 태세에 돌입했다.


LG유플러스는 내달 6일까지 설 연휴를 맞아 급증하는 이동통신 통화량 및 데이터 트래픽 수용을 위해 24시간 종합상황실을 운영하는 '연휴 특별 소통 대책'에 돌입했다고 29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설 네트워크 특별 소통을 위한 비상체계에 들어간다. 가입자에게 원활한 통신 서비스 제공이 목표다. 비상 상황에도 긴급 대응할 수 있도록 마곡사옥에 24시간 가동되는 종합상황실을 개소해 집중 모니터링 체계에 돌입한다.


특히 LG유플러스는 트래픽 증가가 예상되는 KTX 전 구간에 대해 사전 품질측정을 하고 이를 기반으로 품질 안정화 작업을 완료했다. KTX 역사, 터미널, 공항 등 인파가 밀집되는 장소를 중심으로 기지국 증설 및 네트워크 최적화 작업을 마쳤다.


LG유플러스는 명절 특성상 특정 지역의 데이터 트래픽 및 통화량 증가로 인한 장애 발생에 대비해 중요 거점지역에는 현장요원을 증원하거나 상시 출동 준비태세를 갖춘다. 매년 반복되는 명절 통화량 및 데이터 사용량 추이를 분석해 주요 고속도로 요금소 및 휴게소, 상습 정체구간도 적극적으로 가입자 보호에 나선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