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성기 부친 안화영 별세…"한국 영화 초창기 제작자"

최종수정 2019.01.22 07:01 기사입력 2019.01.22 07:01

댓글쓰기

배우 안성기. 사진=연합뉴스

배우 안성기. 사진=연합뉴스



원로 영화인 안화영씨가 향년 95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21일 한국영화배우협회에 따르면 배우 안성기의 부친이자 배우 겸 제작자로 활동했던 고(故) 안화영씨가 지난 20일 오후 1시 노환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95세.

故 안화영은 한국 영화 초창기 영화제작자로 활동했던 원로 영화인으로 안성기의 데뷔작인 故 김기영 감독 '황혼열차'에 함께 출연했다.

당시 영화사를 운영하던 故안화영은 아역 배우가 없다고 하자, 자신의 아들을 데리고 갔다. 故김기영 감독은 그의 아들을 본 후 출연을 제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故 안화영의 빈소는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23일 오전 엄수된다. 장지는 양평에 마련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