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후변화 대응 기술 아이디어 모은다

최종수정 2019.01.03 12:00 기사입력 2019.01.03 12:00

댓글쓰기

2월 열리는 기후기술 전문가 대토론회에서 발표 및 토론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4일부터 25일까지 3주간 기후변화를 해결할 수 있는 혁신적 기술개발을 위해 전문가 대상으로 국가 연구개발(R&D) 수요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요조사는 겨울에는 혹한, 여름에는 폭염 등 기후변화와 환경오염이 점점 심각해지는 가운데 에너지·환경 문제를 획기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다양하고 도전적인 과학기술적 대응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참여하고자 하는 전문가는 신재생에너지, 에너지저장, 기후변화 적응 분야 등 기후기술 R&D 주제에 대해 한국연구재단 기획마루 홈페이지에 수요 조사서를 제출하면 된다.

전문가들이 제안한 연구주제들은 2월20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에서 열리는 기후기술 전문가 대토론회에서 발표·논의 될 예정이다. 또 과기정통부는 토론회에서 논의한 과학적 대안들을 향후 기후기술 R&D 신규 사업 기획 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실제로 과기정통부는 2009년부터 추진해오던 기후변화 대응 기술 개발 사업이 2020년 일몰사업으로 종료됨에 따라 연구자 의견 수렴을 통해 기후변화 대응에 기여할 수 있는 신규 사업을 기획할 방침이다.

고서곤 과기정통부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기후변화 문제가 우리 삶을 직접적으로 위협하고 있는 만큼 이상 기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다양한 아이디어들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전문가 그리고 국민들과 함께 고민해 과학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했다.

기후변화 대응 기술 아이디어 모은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