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광주 북구, 공유재산관리 종합평가 ‘5년 연속’ 최우수

최종수정 2017.02.27 10:49 기사입력 2017.02.27 10:4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기자]광주광역시 북구(청장 송광운)는 광주시가 5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6 공유재산관리 종합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해 올해 공유재산 매각대금 28% 귀속과 포상금 등 인센티브를 받는다고 27일 밝혔다.

‘2016 공유재산관리 종합평가’는 공유재산 관리실태 점검으로 위탁재산관리의 효율성을 높이고 능동적인 재산관리체계를 확보하기 위해 ▲재산관리 실태 ▲대부료 징수실적 ▲변상금 징수실적 ▲매각대금 징수실적 ▲국유재산정비 ▲제도개선 등 6개 분야 14개 항목에 대해 이뤄졌다.
이에 5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한 북구는 대부료 징수율 98.2%와 변상금 100% 징수 및 공유재산 제도개선 노력 등 여러 분야에서 골고루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그동안 공유재산 갱신 및 신규 대부계약시 신청서 작성과 계약체결을 위해 재방문해야하는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사전에 대부의사를 확인, 해당 토지 현지 확인시 현장에서 신청서류를 접수받는 등 주민편의를 적극 고려한 점이 수범사례로 인정받았다.

북구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세심하고 꼼꼼한 공유재산 관리에 노력을 기울인 결과”라며 “앞으로도 효율적인 재산관리를 위한 다양한 시책을 발굴하고 구 수입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