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다니엘 헤니, tvN 농구 예능 '버저비터' 출연 검토 중

최종수정 2017.01.01 03:01 기사입력 2016.12.31 16:30

댓글쓰기

다니엘 헤니.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제공

다니엘 헤니.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제공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배우 다니엘 헤니가 '버저비터' 출연을 검토 중이다.

29일 tvN '버저비터' 관계자에 따르면 제작진과의 미팅을 앞두고 다니엘 헤니가 한국에 들어올 것이며, 출연 불발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앞서 한 매체는 다니엘 헤니가 미국 스케줄 등으로 인해 '버저비터' 출연이 불발됐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버저비터’는 프로농구선수 출신들이 감독이 분해 연예인으로 구성된 선수들과 농구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우지원, 김훈, 현주엽, 양희승이 감독으로 출연하며 서지석, 정진운, 박재범, 이상윤 등이 선수로 출연할 예정이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