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대천왕' 다비치 강민경, 무한 곱창 사랑 "월급 정산 날 먹으러 간다"

최종수정 2016.12.25 03:02 기사입력 2016.12.25 00:10

댓글쓰기

강민경. 사진=SBS '백종원의 3대천왕' 제공

강민경. 사진=SBS '백종원의 3대천왕' 제공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3대천왕' 다비치 강민경이 남다른 곱창 사랑을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3대천왕'에서는 낙지와 곱창의 대결이 그려졌다.

이날 강민경은 “곱창을 좋아해 일주일에 두 번 먹기도 한다”며 “정산 날이나 쉬는 날 이해리와 함께 곱창 먹는 게 삶의 낙”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숨겨둔 식신본능까지 드러내며 폭풍 먹방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또한 동대문의 한 야채곱창 가게를 찾은 백종원은 고소하고 담백한 곱창 맛에 반해 넋을 잃은 ‘음소거 먹방’을 선보였다.
전매특허 '백설명'을 뒤로한 채 곱창에 집중하던 그는 “싸 먹으면 그냥 먹었을 때 맛이 궁금해서 또 먹게 된다”며 “먹는 방법에 따라 다른 맛이 느껴져 잠시 혼란스러워졌고, 결국 할 말을 잃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백종원의 3대천왕’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10분에 방송된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