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병헌이 복싱 선수로?…‘그것만이 내 세상’ 출연 가닥 잡아

최종수정 2016.12.19 19:21 기사입력 2016.12.14 17:05

댓글쓰기

'마스터' 이병헌 / 사진=CJ 엔터테인먼트 제공

'마스터' 이병헌 / 사진=CJ 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최누리 인턴기자] 배우 이병헌이 영화 ‘마스터’이후 또 한 번 변신에 나선다.

복수의 영화 관계자에 따르면 이병헌은 차기작으로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출연을 확정짓고 세부 사항을 조율 중이라고 한다.

아직 정식 계약을 맺은 것은 아니지만 최근 제작·배급사 관계자들과의 미팅을 통해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눴고 합류하는 쪽으로 최종 결정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그것만이 내 세상'은 한물간 복싱선수인 형과 지체장애가 있는 천재 피아니스트 동생이 사연 많은 엄마를 통해 화해하기까지 벌어지는 과정을 그리는 영화다.
이병헌은 이번 영화에서 한물간 복싱선수 조하 캐릭터를 연기한다.

최누리 인턴기자 asdwezx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