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 갑순이' 송재림에게 첫눈에 반한 아영, 새로운 삼각관계 예고

최종수정 2016.12.19 18:39 기사입력 2016.11.26 14:07

댓글쓰기

송재림 아영. 사진=SBS '우리 갑순이' 제공

송재림 아영. 사진=SBS '우리 갑순이' 제공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우리 갑순이' 아영이 송재림과 김소은의 사이를 질투한다.

26일 SBS '우리 갑순이' 제작진은 허갑돌(송재림 분)이 영란(아영 분)과 함께 구청 보건위생과 업무를 하는 모습이 담긴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갑돌과 영란은 나란히 회색 코트를 입고 있어 마치 커플인 것 같은 착각을 불러 일으킨다. 갑돌은 선배 영란을 졸졸 따라다니며 업무를 하나씩 익히고 있다.

시찰 업무 중 우연히 갑순의 엄마 인내심(고두심 분)을 만난 갑돌은 반가움을 전한다. 이를 본 영란은 무언가 마음에 들지 않는 듯 차가운 눈빛으로 두 사람을 쏘아본다. 영란은 신입 공무원 후배로 들어온 갑돌에게 첫 눈에 반한 상태다.

제작진은 “갑돌은 갑순이가 청소를 시작하면서 자꾸 엇나가고, 어머니 반대 때문에 갑순에게 프러포즈를 못하는 상황이지만 아직까지 갑순에게 일편단심이다. 하지만 영란이 등장하면서 갑돌과 갑순, 모두에게 자극과 긴장감을 주는 촉매제가 될 것 같다”고 밝혀 영란의 역할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우리 갑순이’는 토,일요일 오후 8시 45분에 방송된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