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DJ DOC '수취인분명' 여혐 논란에 촛불집회 공연 취소…"나도 여자지만…"

최종수정 2016.12.19 18:39 기사입력 2016.11.26 13:29

댓글쓰기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공연을 예고한 DJ DOC. 사진='민중총궐기' 페이스북 캡쳐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공연을 예고한 DJ DOC. 사진='민중총궐기' 페이스북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촛불집회에 참석해 신곡 '수취인분명'을 발표하기로 한 그룹 DJ.DOC의 출연이 결국 무산됐다.

25일 밤 11시 '박근혜 정권퇴진 비상 국민행동'이 SNS를 통해 "(26일 촛불집회에서) 예정된 DJ.DOC의 공연이 취소됐다"고 공지한 내용이 뒤늦게 알려졌다.

DJ.DOC의 공연이 취소된 배경은 이들이 무료로 배포한 시국 가요 '수취인분명(미스박)'의 노랫말이 여섬 혐오를 부추긴다는 일부 여성 관련 단체들의 항의 때문이다.

DJ.DOC 측은 "집회 주최 측으로부터 출연 불가를 전달받았다"며 "주최 측에 여성 혐오 가사라는 일부 단체의 항의가 잇달았다는데 이 곡은 박근혜 대통령과 '국정농단'을 한 인물들에 일침을 가하는 '디스' 곡이다. 여성 혐오라는 지적이 안타깝다"고 전했다.

이어 "'잘 가요 미스(테이크) 박 쎄뇨리땅' 등의 가사를 문제 삼았는데 '미스 박'에는 '미스테이크 박'이란 뜻이 담겼고, '쎄뇨리땅'은 '세뇨리타'(스페인어로 아가씨)가 아니라 새누리당을 꼬집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해당 관계자는 "의미 있고 평화로운 집회인 만큼 누가 될까 봐 불참 요구를 받아들였다"며 "무대에 서지 않더라도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마음으로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DJ DOC의 출연 무산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네티즌들이 의아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나도 여자지만.. 가사 봐도 여성혐오는 안 느껴지는데?" "얼마나 피해의식이 있어야 저 노래를 여혐으로 들을수 있는거냐??" "뭐만 하면 여혐이래" "어딜봐서 여혐이냐" 등 여성 혐오 논란에 동의할 수 없다는 의견이 많았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