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김동현, 내달 31일 UFC207에서 사피딘과 격돌

최종수정 2022.03.20 23:09 기사입력 2016.11.16 15:16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스턴건' 김동현(35)이 약 13개월만에 UFC 무대에 선다.

종합격투기 단체 UFC는 웰터급 10위 김동현이 내달 31일(한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T-모바일 아레나에서 하는 UFC207에서 웰터급 13위 타렉 사피딘(30·벨기에)을 상대로 웰터급 경기를 한다고 16일 전했다.
김동현은 당초 오는 20일 북아일랜드 벨파스트에서 개최되는 UFC 파이트 나이트99 메인이벤트에서 거너 넬슨(28)과 대결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상대 선수인 넬슨의 부상으로 인해 경기가 취소됐다. 김동현은 연내 경기를 하기를 원했고 바람이 이뤄졌다.

사피딘은 UFC 207에서 맷 브라운(35·미국)과 대결할 예정이였지만 브라운이 UFC206에서 도널드 세로니(33·미국)의 상대로 투입되면서 새 상대를 찾아야 하는 상황이었다. 사피딘은 지난 2014년 UFC 파이트 나이트34에서 웰터급 임현규(31)에게 판정승을 거뒀다.

2016년 마지막 대회인 UFC207에서는 전(前) 여자 밴텀급 챔피언 론다 로우지(29)가 현 챔피언 아만다 누네스(28)를 상대로 여자 밴텀급 타이틀전을 한다. 로우지 역시 13개월만에 UFC 경기를 하는데 이 경기치는 UFC207 메인이벤트로 펼쳐진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태연 '청량한 미모' [포토] 리사 '시크한 눈빛' [포토] 설현 '늘씬한 몸매'

    #연예가화제

  • [포토] 서현 '막내의 반전 성숙미' [포토] 엄정화 '명불허전 댄싱퀸' [포토] 이소연 "몸매 비결은 1일 1식"

    #스타화보

  • [포토] 미나 '자기관리의 정석' [포토] 야노시호 "45세 넘고 약해져 운동" [포토] 제시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