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컵스, 월드시리즈 2차전 5-1 승리 '승부 원점'

최종수정 2016.10.27 12:15 기사입력 2016.10.27 12: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시카고 컵스가 미국 프로야구(MLB) 월드시리즈 2차전을 잡고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컵스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린 2016 MLB 월드시리즈 2차전에서 시카고에 5-1로 승리했다. 1차전에서 0-6으로 패했던 컵스는 시리즈 전적을 1승1패로 만들었다.
선발투수 무게감에서 시카고가 앞섰다. 시카고 선발은 지난해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을 수상했던 제이크 아리에타(30). 그는 올해 정규리그에서 18승8패, 방어율 3.10(197.1이닝 68자책)을 기록했다.

올해 포스트시즌 성적은 좋지 않았다. 두 경기에서 1패만 기록했고 방어율은 4.91(11이닝 6자책)이었다. 하지만 이날 경기에서는 5회까지 노히트노런을 기록할 정도로 좋은 모습을 보였다. 투구 수 때문에 많은 이닝을 소화하지는 못 했다.

제이크 아리에타 [사진= 시카고 컵스 트위터]

제이크 아리에타 [사진= 시카고 컵스 트위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클리블랜드 선발은 올 시즌 12승(8패)을 거둔 트레버 바우어(25). 바우어도 올 포스트시즌 성적은 좋지 않았다. 두 경기 나와 모두 조기 강판됐다. 두 경기에서 던진 이닝이 5.1이닝에 불과했다.
이날 경기에서도 바우어는 조기 강판됐다. 3.2이닝 동안 6피안타 2실점(2자책)을 기록하고 마운드를 내려가 패전투수가 됐다.

시카고 타선은 1회부터 바우어를 공략했다. 2번 크리스 브라이언트(24)가 중전 안타로 출루한 후 3번 앤소니 리조(27)가 우전 2루타로 브라이언트를 불러들였다.

시카고는 3회 1점을 추가했다. 선취 타점을 올렸던 리조가 이번에는 득점을 올렸다. 리조는 2사 후 볼넷으로 출루했고 4번 벤 조브리스트(35)와 5번 카일 슈와버(23)의 연속 안타가 나왔을 때 홈을 밟았다.

5회초 시카고 공격에서 승부가 기울었다. 시카고가 3점을 추가하며 5-0으로 달아났는데 행운이 조금 따랐다.

1사 후 리조가 다시 볼넷으로 출루했다. 조브리스트는 우익수 방면 라인 안쪽에 떨어지는 장타를 때렸는데 공을 쫓아가던 클리블랜드 우익수 로니 치즌홀(28)이 미끄러지는 사이 리조가 홈을 밟고 조브리스트가 3루까지 진루했다. 이어진 슈와버의 적시타로 점수는 4-0이 됐다. 5점째는 클리블랜드가 헌납한 점수였다. 클리블랜드는 폭투와 2루수 실책, 연속 볼넷을 잇달아 허용해 밀어내기로 한 점을 더 내줬다.

5회까지 안타를 허용치 않았던 아리에타는 6회말 2안타를 맞고 1실점했지만 승리를 챙기는데 문제는 없었다. 아리에타는 5.2이닝 2피안타 1실점(1자책)을 기록했다.

시카고는 아리에타 후 마이크 몽고메리(27·2이닝)와 아롤디스 채프먼(28·1.1이닝)을 마운드에 올려 추가 실점 없이 경기를 매조지했다.

시카고 중심타선 리조, 조브리스트, 슈와버는 5안타, 4볼넷, 4타점, 4득점을 합작했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