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60대 한국인 목사, 캄보디아서 '아동 성매매' 혐의로 체포

최종수정 2016.10.22 00:08 기사입력 2016.10.22 00:08

댓글쓰기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없음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없음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캄보디아에서 60대 한국인 목사가 현지 소녀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체포됐다.

20일 캄보디아 시엠립 경찰에 따르면 박모 씨로 알려진 이 목사는 지난 6년 동안 최소 8명의 소녀나 어린 여성을 자신이 운영하는 교회에서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는 박 목사의 교회에 머물던 11~21세의 여성들로, 이들은 몇 년동안 수차례씩 박 목사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박 목사가 소녀들에게 성을 대가로 가족들에게 재정적 지원을 해주겠다고 약속하거나 오토바이 등을 제공했다며 '아동 성매매' 혐의로 체포했다고 설명했다.

사건을 경찰에 제보한 소아성애자 추적 비정부기구인 APLE는 피해자들이 현재 안전한 곳으로 옮겼다고 전했다.
APLE는 성명을 통해 피해자 중 한 사람이 박 목사가 자신을 다른 한국 남성에게 팔아넘겼다고 증언했다고 밝혔다.

한편 캄보디아는 2003년 '외국인 소아성애자의 천국'이라는 오명을 벗기 위한 운동을 시작했으며 이후 수십 명의 외국인 용의자들이 아동 성범죄 혐의로 체포되거나 추방됐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