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럽마감] 美日 중앙은행 통화정책 결정앞두고 상승

최종수정 2016.09.20 04:48 기사입력 2016.09.20 04: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뉴욕=황준호 특파원] 19일(현지시간) 유럽 주요 증시는 이번 주 미국과 일본 중앙은행의 통화정책 결정회의를 앞두고 동반 상승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54% 오른 6813.55로 거래를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지수도 0.95% 상승한 1만373.87에 장을 마감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지수 1.43% 뛴 4394.19를 기록했다.

범유럽 지수인 Stoxx 50지수는 1.19% 오른 2970.11을 기록했다.

중앙은행인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와 일본은행(BOJ)은 오는 20∼21일 각각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와 금융정책 결정회의를 개최한다.
시장 참가자들은 최근 많은 연준 위원들이 기준금리 인상에 우호적인 태도를 보였음에도 실질적인 금리 인상 시기는 12월이 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 때문에 연준의 통화정책회의보다 일본은행의 정책 결정이 시장에 더 큰 영향을 줄 수 있을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종목별로는 국제유가 강세에 따라 원자재 관련 업종이 상승세를 주도했다.

세계적인 광업회사인 글렌코어와 앵글로 아메리칸이 모두 5.71%씩 상승했으며 세계최대 철강기업 아르셀로 미탈도 3.56% 올랐다.


뉴욕=황준호 특파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