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전남도, 다시 찾고 싶은 친절한 전남 만들기 총력

최종수정 2016.08.25 14:22 기사입력 2016.08.25 14:22

댓글쓰기

"목포·무안·신안 관광 종사자 환대서비스 교육…10월까지 시군 순회"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라남도는 범 도민 관광객 친절 환대서비스를 강화해 관광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다시 찾고 싶은 친절한 전남 만들기’교육이 관광 종사자들의 호응 속에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전라남도는 도 관광협회와 목포·무안·신안 지역 관광 종사자 200명을 대상으로 신안비치호텔에서 환대서비스 교육을 지난 24일 실시했다.

교육에서는 관광호텔업, 관광여행업, 음식업, 문화관광해설사 등 관광분야 종사자를 대상으로 기본 매너, 응대 요령 등 실무 교육과 다양한 사례를 소개했다.

안기권 전라남도 관광과장은 “전남을 찾는 관광객에게 제공하는 서비스가 만족스럽지 못하면, 부정적인 입소문으로 관광산업이 어려움을 겪을 수 있음을 간과해서는 안 된다”며 “관광객을 최접점에서 맞는 관광 종사자들이 전남관광의 얼굴인 만큼 현장 응대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전라남도는 안전하고 친절한 손님맞이를 위해 이용객이 늘어나는 관광지, 야영장, 다중집합장소와 음식점, 숙박업소를 대상으로 청결, 운영 상태 등을 2주간 점검 한 바 있으며, 앞으로도 청결, 친절, 정확, 편의 제공을 위한 관광 수용태세를 지속적으로 개선해나갈 방침이다.

지난 7월 말 여수시를 시작으로 실시한 이번 교육은 10월 말까지 시군별로 순차적으로 실시해 ‘다시 찾고 싶은 친절한 전남 만들기’분위기를 확산할 계획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