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22조3086억 3차 추경안 도의회 제출

최종수정 2016.08.16 15:20 기사입력 2016.08.16 15:20

댓글쓰기

오병권 기획조정실장이 3차 추경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오병권 기획조정실장이 3차 추경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22조3086억원 규모의 제3회 추경예산이 포함된 예산안을 16일 경기도의회에 제출했다.

이는 지난 2회 추경예산이 포함된 도 전체 예산 19조7897억원보다 2조5189억원 늘어난 규모다. 회계별로 보면 일반회계 17조7961억원과 판교테크노밸리, 의료급여기금 등 사용처가 정해져 있는 특별회계 4조5125억 원 등이다.
도는 이번 추경안을 편성하면서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가장 큰 무게를 뒀다고 설명했다.

오병권 도 기획조정실장은 이날 브리핑을 갖고 "지역경제 활성화 예산 최우선 반영,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 인프라 구축, 도민 생명 보호 위한 소방ㆍ안전분야 투자 확대, 복지사업 지원 및 법정경비 반영 등 네 가지 주안점을 두고 편성했다"고 설명했다.

도는 우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349억원을 편성했다. 이 예산은 화성전곡해양산업단지 조성사업과 경기도 공동브랜드 우수상품 판로지원 등 중소기업 지원(124억원)과 경기도 종합사격장 시설 개보수 등 문화체육시설 확충(165억원), 차세대 영상콘텐츠 크리에이터 육성 등 일자리 창출(60억원) 등에 사용된다.
도는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인프라 구축을 위한 추경도 편성했다. 주요 예산안을 보면 ▲시흥 천왕~광명 광역도로, 양주 가납~상수 국지도 건설 등 도로 건설(1051억원) ▲도로 포장ㆍ구조물 유지관리(114억원) ▲2층 버스 도입 지원(121억원) 등 모두 1300억원이다.

도는 소방ㆍ안전분야와 맞춤형 복지 및 보육 확대 분야에도 각각 312억원과 686억원을 편성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