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리우올림픽]최인정마저…펜싱 여자 에페 메달 좌절(종합)

최종수정 2016.08.07 02:41 기사입력 2016.08.07 02:41

댓글쓰기

펜싱[사진=백소아 기자]

펜싱[사진=백소아 기자]


[리우데자네이루(브라질)=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펜싱 여자 에페의 최인정(26·계룡시청)이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여자 에페팀은 개인전에서 모두 중도 탈락해 메달권 진입이 무산됐다.

최인정은 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파크 내 카리오카 경기장 3에서 열린 여자 에페 8강전에서 이탈리아 피아밍고 로셀라에 8-15로 졌다. 그는 1라운드를 3-2로 마쳤으나 2라운드에서 6-7로 역전을 허용했고, 3라운드 경기 종료 2분을 남기고는 8-11로 격차가 벌어져 패배했다.

최인정은 에페 대표 선수 세 명 중 유일하게 8강에 올랐다. 신아람(30·계룡시청)은 32강에서 탈락했고, 강영미(31·광주서구청)도 16강에서 도전을 멈췄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