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최종수정 2016.08.08 14:59 기사입력 2016.07.14 10:11

댓글쓰기

인종분쟁, 종교갈등 '초월'…이 게임광풍이 바꿔놓을 8가지 놀라운 풍경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카드뉴스] 포켓몬고가 세계평화·인류통일 해결사?


0. 지난주 발표돼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포켓몬고.
증강현실을 이용해 실제 장소에 나타난 포켓몬스터를 잡는 게임입니다.
출시하자마자 아이폰과 안드로이드 OS 앱순위에서 1위를 고수할 만큼
사람들은 새로운 재미에 열광하고 있는데요.
이 게임으로 인해 앞으로 벌어질 일들 8가지를 예상해 봤습니다.
1. 인종갈등 해결.
포켓몬이 출몰하는 장소에는 사람들이 몰리는데요.
모인 장소에 가보니 다양한 피부색의 사람들이 있더랍니다.
이들은 모여서 기념 사진을 찍었죠. 인종간 갈등도 게임이 해결해 줄 수 있을까 기대합니다.

2. 종교, 지역분쟁도 포켓몬 대결로 대체.
중동의 분쟁지역에서도 포켓몬스터가 발견됐다고 합니다. 이슬람무장세력(Isis)와 싸우기 위해 이라크에 간 미국 해군도 최전선에서 꼬북이를 찍었습니다.
곧 IS와 미군이 한데 모여 포켓몬 대결을 벌일 수도?

3. 은둔형 외톨이가 사라진다.
게임에 빠져 며칠이고 자기 방에 콕 박혀 있던 청소년들이 삼삼오오 모여 동네를 휘젓는 풍경을 다시 볼 수 있을까요? 다만 폭우가 쏟아지는 날씨에도 모두 잠든 이른 새벽에도 동네 공원에 나가 포켓몬을 잡는 일은 없어야겠죠.
4. 새로운 직업들이 생겨난다
포켓몬고 전용 택시가 나왔습니다. 미국 생활정보사이트 ‘크레이그리스트’에는 최근 두 시간동안 플레이어를 태우고 포틀랜드 지역 내에 모든 포케스톱과 체육관을 돌아다니는 서비스를 제안한 게시물이 올라왔다고 하네요. 이외에도 게임에 기반한 여러가지 직업이 생겨나겠죠?

5. 색다른 데이트를 해보아요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에 올라온 실제 사연입니다. 한 남성이 포켓몬을 잡으러 갔다가 만난 여성에게 데이트 신청을 했다고 합니다. 여성과 데이트를 했던 이 남자는 “그간 만났던 어떤 여성보다도 나를 잘 이해해줬다"고 말했습니다. 앞으로는 “근처 공원에 희귀 포켓몬이 있다는데 같이 가지 않을래”라는 데이트신청이 대세가 될지도 모르겠네요.

6. 새로운 관광지나 명소가 생겨난다
포켓못고는 5레벨이 되면 레드, 블루, 옐로우 팀에 가입할 수 있는데요. 벌써 특정팀에게 할인혜택을 주는 식당이 생겼다고 합니다. 앞으로 레드팀 특별할인 미용실, 옐로우팀 커피숍 아지트 등이 생겨나지않을까 기대됩니다. 특정한 이벤트가 열리는 장소에 관광객이 몰릴 수도 있겠죠. 현재 우리나라서 유일하게 게임이 실행되는 지역으로 알려진 속초행 버스가 매진되는 사례를 보면 전체적으로 그런 감이 옵니다.

7. 길이에 대한 도량형이 km로 통일
포켓몬고에선 거리 단위로 미터를 사용하는데요. 거리를 잴 때 마일을 사용하는 나라에선 최근 구글검색으로 5km가 몇마일인지 검색하는 이들이 늘었다고 하네요.

8. 사람들의 몸이 날렵해진다.
포켓몬을 잡으려면 최소 50m이상의 거리를 계속 걸어야 하는데요. 이 때문에 미국 현지에선 더운 날씨에 땀을 뻘뻘 흘리며 거리를 헤매는 이들을 볼수 있다고 합니다. 이런 이유로 네티즌은 포켓못고의 앱 분류를 건강/다이어트로 해야 한다고 주장하죠. 운동부족인 분들은 포켓몬고를 다운받으세요.

9. 참 여러가지 일들이 포켓몬 고로 생겨나고 있네요. 하나의 게임이 사람의 생활 방식을 바꿀 수도 있군요. 여러분은 어떤 아이디어가 떠오르세요?


박충훈 기자 parkjov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