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전자, '웃음 컨테스트'로 러시아 뇌질환 어린이 지원

최종수정 2016.07.14 10:00 기사입력 2016.07.14 10:00

댓글쓰기

LG전자 CIS지역 기획관리담당 한재동 상무(오른쪽)가 러시아 유명 배우이자 하벤스키 재단을 운영하고 있는 콘스탄틴 하벤스키(왼쪽)에게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LG전자 CIS지역 기획관리담당 한재동 상무(오른쪽)가 러시아 유명 배우이자 하벤스키 재단을 운영하고 있는 콘스탄틴 하벤스키(왼쪽)에게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LG전자가 고객들을 대상으로 '웃음 컨테스트'를 진행, 러시아에서 뇌질환으로 고통받는 아이들에게 희망을 전했다.

LG전자는 최근 러시아에서 뇌암 등 뇌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어린이들을 지원하기 위한 후원금 500만 루블(한화 약 9000만원)을 하벤스키 재단에 기부했다. 하벤스키 재단은 러시아 유명 배우인 콘스탄틴 하벤스키(Konstantin Khabenskiy)가 2008년 설립한 어린이 뇌질환 치료 재단이다. 후원금은 LG전자가 지난해 10월부터 실시한 '웃음 콘테스트'와 제품 판매 금액 일부를 적립해 모았다.
'웃음 컨테스트'는 고객이 웃고 있는 사진을 LG전자 홈페이지에 올리면 회사가 사진 1장당 100루블을 적립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어려울 때일수록 웃음을 잃지 말자는 의도로 기획된 이 행사에는 약 5000명의 러시아 고객들이 참여했다. LG전자는 이 밖에 TV, 냉장고, 세탁기, 휴대폰 중에서 매월 한 제품씩을 선정해 판매 제품 1대당 10루블씩 적립했다.

이번 후원은 LG전자가 러시아에서 실시하고 있는 '언제 어디서나 당신 생각(LG, caring about every)' 캠페인의 일환이다. 경제, 건강, 문화, 취약 계층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현지 주민들을 지원하는 사회공헌형 감성 캠페인이다.

LG전자 CIS지역대표 송대현 부사장은 "어려운 러시아 경기에도 적극적으로 현지 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