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경환 "신동빈에게 50억 수수, 사실과 달라…법적대응"

최종수정 2016.07.11 11:15 기사입력 2016.07.11 09:57

댓글쓰기

최경환 새누리당 의원(가운데)

최경환 새누리당 의원(가운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최경환 새누리당 의원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으로부터 로비 자금으로 50억원을 받았다는 한 언론 보도에 대해 "전혀 사실과 다르다"고 강력하게 반발했다.

최 의원은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롯데그룹으로부터 10원 한푼 정치후원금 조차 받은 사실이 없다"며 이렇게 밝혔다.

최 의원은 "서울중앙지검 3차장도 언론보도가 전혀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며 "해당 언론사와 기자에게는 엄중한 민·형사상 책임을 묻겠다"고 말했다.

한편 앞서 한 언론사는 검찰이 최 의원이 신 회장으로부터 50억원의 금품을 받은 정황을 포착하고 사건을 수사 중이라고 보도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