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이슨 본’ 맷 데이먼X비칸데르, 오늘(6일) 내한…3박4일 머문다

최종수정 2016.07.06 09:29 기사입력 2016.07.06 09:29

댓글쓰기

'제이슨 본' 스틸 / 사진=UPI코리아 제공

'제이슨 본' 스틸 / 사진=UPI코리아 제공


[아시아경제 김태우 인턴기자] 영화 '제이슨 본'(폴 그린그래스 감독)의 할리우드 배우 맷 데이먼이 오늘(6일) 오후 전용기로 내한한다.

영화 관계자에 따르면 맷 데이먼은 오늘 오후 전용기를 타고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한다. '제이슨 본'에서 호흡을 맞춘 다른 배우 알리시아 비칸데르는 같은 날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한국 땅을 처음 밟을 예정이다.

맷 데이먼은 2013년 영화 '엘리시움'으로 방한하고 약 3년여 만에 다시 한국을 찾는다. 알리시아 비칸데르는 이번이 첫 한국행이다.

호주에서 열린 '제이슨 본'의 첫 월드투어를 마친 두 사람은 3박4일의 일정으로 한국에 머물며 공식 기자회견과 레드카펫 등 프로모션에 나설 예정이다.

오는 27일 개봉하는 ‘제이슨 본’은 맷 데이먼이 2007년 개봉한 ‘본 얼티메이텀’ 이후 9년 만에 복귀하는 새로운 ‘본’ 시리즈다.
김태우 인턴기자 ktw103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