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자녀 57%만 부모 모셔…월평균 부양 지출 비용은 35만원

최종수정 2016.05.24 12:12 기사입력 2016.05.24 12:12

댓글쓰기

부모 부양 인식변화/사진=연합뉴스

부모 부양 인식변화/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한국에서 자녀의 57%가 부모를 부양하고 있고 이들이 지출하는 평균액이 35만원인 것으로 드러났다.

24일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의 '부양환경 변화에 따른 가족부양특성과 정책과제' 보고서에 따르면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전화 설문조사에서 친부모 혹은 배우자의 부모 중 1명 이상 있다는 응답자의 56.7%만 최근 1년간 경제적 부양을 하고 있었다.
이 설문조사는 작년 8~9월 전국 20~64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부모부양에 대한 인식태도 및 실태조사'라는 이름으로 실시됐다.

연령이 높을수록 경제적 부양을 하고 있는 사람이 많았지만 반대로 부양비용은 낮아졌다. 즉, 20대의 부양 비중은 낮았지만 부양비용은 컸고 60대의 부양 비중은 컸지만 부양비용은 낮았다.

부모 중 한 명 이상이 생존해 있는 경우 20대 18.3%, 30대 52.8%, 40대 71.1%, 50대 79.3%, 60대는 71.0%의 비중을 보였다.
전 연령대 월평균 부양 지출 비용은 34만8000원이었다. 20대가 43만5000원으로 가장 많았고 30대 40만3000원, 40대 34만1000원, 50대 32만8000원, 60대 15만원 등으로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부담비용은 낮아졌다.

부모 부양을 하고 있는 사람의 48.4%가 '부양비용 부담'을 부양하는 데 가장 어려운 점으로 꼽았고 '찾아뵙고 가사를 돌봐드려야 한다는 부담', '부양으로 인한 직장 및 사회생활 제약'이 뒤를 이었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