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제23회 선잠제향·세계음악축제 열려

최종수정 2016.05.24 09:09 기사입력 2016.05.24 09:09

댓글쓰기

선삼제향을 마친 후 왕비와 함께한 제관들. 맨 앞 왼쪽에서 세 번째가 김영배 성북구청장

선삼제향을 마친 후 왕비와 함께한 제관들. 맨 앞 왼쪽에서 세 번째가 김영배 성북구청장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세계 47개국 대사관저가 몰려있는 서울 성북구 성북동에서 제23회 선잠제향과 제8회 세계음식축제가 22일 성북동 일대서 펼쳐졌다.

선잠제향은 성북동 선잠단지에서 고려시대부터 누에치기의 풍요를 기원하며 치러온 국가의식으로 김영배 성북구청장이 제관으로 참여, 왕비는 주민을 대상으로 선발했다.
이와 함께 ‘다양해서 맛있다’ ‘지역이 세계다’를 모토로 진행된 세계음식축제는 대사관 공식 초청 각국 요리사와 성북동 일대에서 활약하고 있는 요리사는 물론 지역 예술가, 시민이 자유롭게 참가하고 어울렸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