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창군, 서울 한강청보리축제서 농특산물 판매전

최종수정 2016.05.22 07:33 기사입력 2016.05.22 07:33

댓글쓰기


"청정한 고장의 우수한 농특산물 직접 보고 구매하니 더 좋아요"

[아시아경제 김재길 기자]고창군(군수 박우정)이 대도시 소비자들에게 지역 농특산물을 홍보하고 판매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군은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서울시 이촌한강공원 청보리축제장에서 ‘고창군 농특산물 홍보 판매전’을 개최했다.

홍보판매전에는 ‘임성규네 고구마’, ‘농부의 아침’등 지역 내 농산물 생산농가와 가공업체들이 참여해 콩, 땅콩, 잡곡류 등 70여개 품목을 대도시 소비자에게 홍보하고 직거래로 판매했다.

고창군은 도·농 교류를 위해 지난해 10월 서울 이촌한강공원 약9900㎡의 면적에 보리를 파종, 관리해 왔다.
푸른 보리의 물결이 넘실대는 한강공원을 찾은 서울시민들은 농특산물 판매전과 함께 고창난타, 라인댄스, 민요, 색소폰 공연을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농특산물 판매장에서는 각종 장류와 차류, 오색보리 등 잡곡류에 대한 관심이 높았으며 그중 특히 청정지역인 고창군에서 직접 재배한 콩을 이용하여 담근 장류는 소비자들의 호응 속에 판매됐다.

이번 홍보 판매전을 통해 도시 소비자들에게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된 청정 고창 농특산물을 선보여 신뢰도를 높이고 참여 농가는 농산물 홍보와 함께 소득 향상에도 도움이 됐다.

군 관계자는 “이번 판매전 이후로도 고창의 우수 농특산품이 대도시 소비자와 직접 만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농산물의 판로를 개척하고 농가소득과 고창군 브랜드 가치가 향상되도록 다양한 방법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