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화 '부산행'…"칸영화제 역대 최고의 미드나잇 스크리닝"극찬

최종수정 2016.05.15 16:23 기사입력 2016.05.15 16:23

댓글쓰기

영화 '부산행'. 사진=공식 포스터

영화 '부산행'. 사진=공식 포스터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영화 '부산행'이 베일을 벗었다.

지난 13일(현지시각) 영화 '부산행'은 제 69회 칸국제영화제에서 월드 프리미어를 통해 프랑스 칸 뤼미에르 극장에서 상영됐다.

'부산행'의 상영이 끝나자, 관객들의 뜨거운 기립박수가 곳곳에서 터져 나왔다.

이번 월드 프리미어에 참석한 티에리 프레모 칸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은 "역대 최고의 미드나잇 스크리닝이었다. 연상호감독의 차기작은 경쟁 부문에서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월드 프리미어 이후 연상호 감독은 "영화를 여러 번 봤음에도 중반부터는 환호해주는 관객들과 함께 즐기면서 봤다. 한국의 관객들도 즐기면서 봐주셨으면 좋겠는데 반응이 어떨지 정말 궁금하다”라고 전했다.
이어 '부산행'에 출연한 배우 공유는 "처음 참석하는 해외 영화제이고 그것만으로 이미 행복했다. 더불어 나를 잘 모름에도 불구하고 한국 영화에 관심을 갖고 열정적인 호응을 보여준 그들에게 너무도 감사했고 배우로선 매우 신선한 자극이었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