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퍼맨' 오지호-양동근-인교진, 초보 세 아빠의 공동육아 시작

최종수정 2016.05.15 00:12 기사입력 2016.05.15 00:12

댓글쓰기

슈퍼맨이 오지호-인교진-양동근 사진=KBS 제공

슈퍼맨이 오지호-인교진-양동근 사진=KBS 제공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오지호, 양동근, 인교진 세 슈퍼맨 아빠가 공동육아를 시작한다.

15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새롭게 슈퍼맨에 합류한 오지호-양동근-인교진 세 아빠의 공동육아가 본격적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세 사람은 각각 2015년에 태어난 딸을 두고 있어 그들이 보여줄 공동 육아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공동육아 첫날 오지호-서흔, 양동근-조이, 인교진-하은 세 부녀는 서로의 정체를 모른 채 오지호 집에 모이기 시작했다. 이 가운데 세 사람은 짐 싸기부터 각기 다른 육아 스타일을 선보였다.

양동근은 "짐은 간단히"라고 외치며 꼭 필요한 물건만 챙겼다. 아직 육아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는 인교진은 아내 소이현의 도움을 받아 간신히 짐을 챙겼고, 긴장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또 오지호는 48시간 동안 육아를 책임져야 한다는 생각에 땀을 뻘뻘 흘렸다.
가장 먼저 오지호의 집에 도착한 인교진은 예상외의 인물인 연기자 선배 오지호의 등장에 당황했다. 반면 오지호는 인교진의 등장을 예상한 듯 딸 하은을 바라보며 "소이현씨 쏙 빼닮았네"라고 말했다.

좌충우돌 초보 세 아빠의 공동육아가 선보이게 될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4시50분에 방송한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