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정호 복귀, 4월 말 예상…슬라이딩 훈련까지

최종수정 2016.04.14 07:08 기사입력 2016.04.14 07:08

댓글쓰기

강정호. 사진=아시아경제DB

강정호.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김세영 기자] 강정호(29·피츠버그 파이리츠)의 복귀가 임박했다. 그는 재활 속도를 높여 올 4월 말 복귀할 예정이다.

피츠버그 포스트 가제트는 14일(한국시간) “강정호가 이틀 연속 정상적으로 5∼6이닝씩 평가전을 치렀다”고 밝혔다. 이어 “매트 위에서 슬라이딩 훈련을 시작했다”면서 “4월 말 메이저리그로 복귀해 피츠버그 주전 3루수로 뛸 것”이라고 전망했다.

현재 강정호는 미국 플로리다주 브래든턴에 소재한 마이너리그 훈련 캠프에서 재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틀 연속 평가전에 출전하며 공격과 수비는 물론 주루까지 소화했다.

앞선 평가전에서 강정호는 1루까지만 뛰었다. 하지만, 현재는 슬라이딩 훈련까지 추가로 소화할 정도로 몸 상태가 양호하다. 해당 매체는 그의 복귀 시점을 4월 말로 내다봤다.

데뷔시즌이던 지난해 강정호는 타율 0.287, 15홈런, 58타점을 기록했지만 올해 한 경기에도 나서지 못했다. 그는 지난해 9월 18일 시카고 컵스와의 홈경기에서 1회초 병살 플레이를 시도하다 주자 크리스 코글란의 거친 슬라이딩에 넘어져 왼쪽 무릎을 수술했다.
김세영 기자 ksy123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