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0대 광고사, 작년 취급액 12조2000억원…2년만에 반등

최종수정 2016.04.10 10:02 기사입력 2016.04.10 10: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지난해 국내 상위 10개 광고회사의 취급액이 12조2000억원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다.

10일 한국광고총연합회에 따르면, '2015 광고회사 현황조사' 결과 지난해 국내 주요 광고회사 53곳의 취급액은 13조9498억원을 기록했다. 이중 10대 광고회사의 총 취급액은 12조2298억원으로 전년도 11조6420억원보다 약 5.0% 증가했다.

10대 광고회사의 취급액은 2013년까지 줄곧 성장세를 보이다 2014년에 감소세로 돌아섰다. 2010년에는 34.6%, 2011년 28.6%, 2012년 15.4% 성장률을 기록했지만 2013년에는 0.1%에 그쳤고 2014년에는 2.1% 감소했다.

취급액이란 광고회사가 유치한 광고주의 광고비로, 계속된 경기침체 속에서 2014년 세월호 사고와 지난해 상반기 메르스 사태 등으로 위축됐다. 지난해에는 기저효과와 정부의 경기부양 정책 등에 힘입어 반등에 성공한 것으로 분석된다.

취급액 1위 회사는 제일기획(5조660억원)이 차지했다. 이노션 월드와이드(3조6792억원), HS애드(1조2293억원), 대홍기획(8239억원)이 뒤를 이었다.
총 취급액 중 10대 광고회사의 취급액이 차지하는 비율은 83.8%로 전년보다 1.2%포인트 감소했다. 2005년 69.5%였던 10개사의 점유율은 계속해서 올라 2014년 85%까지 상승했다.

특히 이들 10개사 취급액의 58%는 해외에서 나왔다. 지난해 해외 취급액은 7조851억원으로 전년보다 약 4.2% 늘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