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신수 3출루, 시즌 첫 도루…이대호 무안타

최종수정 2016.04.06 15:11 기사입력 2016.04.06 15:11

댓글쓰기

추신수(왼쪽)와 이대호[사진=김현민 기자]

추신수(왼쪽)와 이대호[사진=김현민 기자]


[아시아경제 김세영 기자] 추신수(34·텍사스 레인저스)와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가 메이저리그에서 만났다. 추신수는 3출루를, 이대호는 무안타를 기록했다.

추신수는 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시애틀과의 2016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2번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무안타에 그쳤지만, 볼넷 두 개와 몸에 맞는 공 한 개를 얻어 세 차례 출루했다. 시즌 첫 도루도 성공했다.
그러나 시애틀 8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 이대호는 2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추신수는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상대 선발투수 이와쿠마 히사시의 2구째 공에 오른쪽 종아리를 맞아 1루로 걸어 나갔다. 이어 3회초 1사 2루에서 3루수 쪽에 안타성 타구를 때렸지만, 수비수의 다이빙 캐치에 걸려 아웃됐다.

추신수는 5회말 선두타자로 등장해 볼넷을 얻었고, 애드리안 벨트레의 좌전 안타로 2루에 도달한 뒤 후속타자 미치 모어랜드의 삼진 아웃 때 3루 도루에 성공했다. 시즌 첫 도루. 이어 추신수는 7회말 볼넷을 얻으며 이날 세 번째 출루에 성공했다. 9회말 무사 1루에서는 꼼짝없이 삼진을 당했다.
이날 이대호는 2회초 1사 1, 2루에서 2루수 앞 병살타로 물러났다. 4회초 2사 1루에서는 중견수 앞 뜬공에 머물렀다. 이대호는 7회 대타 루이스 사디나스로 교체됐다. 경기는 홈런 네 방을 앞세운 시애틀의 10-2 승리로 마무리됐다.

김세영 기자 ksy123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