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무성, 정운천에 애정 듬뿍 “당선되면 꽃가마 태워주겠다”

최종수정 2016.04.06 10:18 기사입력 2016.04.06 10:18

댓글쓰기

왼쪽부터 정운천 후보, 김무성 대표, 김성진 후보. 사진=연합뉴스

왼쪽부터 정운천 후보, 김무성 대표, 김성진 후보.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전주에 출마한 후보들과 ‘막걸리 회동’을 하면서 정운천 후보에 대해 애정을 담아 격려했다.

5일 총선 지원 유세차 전북 전주를 방문한 김 대표는 전주 시내의 한 음식점에서 정운천(전주 을)·전희재(갑)·김성진(병) 후보, 청년 당원들과 함께 만났다.

김 대표는 특히 당선권에 근접한 것으로 기대되는 정운천 후보에 대해 “당선되면 최고위원감”이라며 “내가 꽃가마를 태워주겠다”고 말했다.

앞서 정 후보는 사실상 양자 구도로 치러진 19대 총선에서 여권 후보로는 이례적으로 35.8%의 높은 득표율을 보였으나 야당 후보에 패한 바 있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