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문환의 평사리日記]애기담부랑

최종수정 2016.03.25 11:02 기사입력 2016.03.25 11:02

댓글쓰기

 

 


기도가 돌탑이 되었다
네 대신
내가 너의 탑을 쌓는다
아가야
친구야
지금 네가 이 땅에 있다면
이보다 더 영롱한 탑 쌓았겠지
기도로 쌓지 않았던 바벨탑 무너졌고
오욕으로 세웠던 파라오의 집들도 쇠락했으나
오로지 너의 탑만은
꽃잎아래 빛난다

아가야
친구야
이다음엔 그래도 돌탑이 아닌
너의 너로 태어나
한 송이 꽃이 되렴
한 판의 빛이 되렴

*애기담부랑은 애기무덤의 경상도 사투리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