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화생명, 대학생 아이디어로 보험 만든다

최종수정 2016.03.25 07:26 기사입력 2016.03.25 07:26

댓글쓰기

한화생명은 본사 63빌딩에서 ‘제 1회 한화생명 대학생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24일 오후 개최했다. 최종 결선에 진출한 6개팀의 학생들이 차남규 한화생명 대표이사 사장(맨 앞 왼쪽에서 네번째)과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한화생명은 본사 63빌딩에서 ‘제 1회 한화생명 대학생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24일 오후 개최했다. 최종 결선에 진출한 6개팀의 학생들이 차남규 한화생명 대표이사 사장(맨 앞 왼쪽에서 네번째)과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한화생명은 63빌딩 로즈마리룸에서 ‘제 1회 한화생명 대학생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24일 오후에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한화생명 차남규 대표이사 사장이 최종 선정된 6개팀에 직접 시상했다.

이번 공모전은 보험상품 개발의 자율성 확대와 규제 완화로, 혁신적이고 독창적인 상품개발 아이디어를 모으자는 차원에서 기획됐다. 지난 1월 25일부터 약 3주간 이뤄진 응모에서 총 1만9171명(일 평균 913명)이 공모전 홈페이지를 방문했다. 공모전에는 301건의 아이디어가 접수되는 등 대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한화생명은 서면심사, 온라인투표, 프레젠테이션 영상 심사 등 절차를 거쳐 301건의 응모작 중 총 6개팀을 선발(경쟁률 50:1)했다. 당초 5개팀을 선발할 예정이었으나,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많아 1개팀을 더 선정했다.

대상은 새로운 방식의 기부보험을 제안한 팀이 차지했다. 어린이보험을 가입한 고객이 보험료를 낼 때마다, 한화생명이 진출해 영업중인 해외국가 또는 국내 소외계층 어린이에게 보험으로 기부할 수 있는 특약을 추가한 점이 특징이다.

최종 선발된 6개팀에는 대상(1개팀) 500만원 등 총 140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됐다. 향후 한화생명 입사지원시 서류전형 면제와 가점의 혜택이 주어진다. 또한 해당 아이디어가 실제 보험상품으로 출시되면, 판매량(월납 초회보험료)의 1%를 사회공헌기금으로 적립해 대학생 장학금, 청년 창업지원 등 2030세대를 위한 활동에 사용할 계획이다
구도교 한화생명 CPC전략실장은 “이번 공모전으로 젊은 세대가 고민하고 원하는 부분들을 파악할 수 있었다. 이를 토대로 미래 잠재고객인 2030세대의 니즈를 충족하고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해 가겠다”고 말했다.

한화생명은 하반기에는 영업현장에서 활동하는 FP(재무설계사)를 대상으로 한 상품 아이디어 공모전도 개최할 예정이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